콘텐츠로 건너뛰기

기술과 디자인의 조화

소니 오디오 제품 부문 치프 아트 디렉터 참여

우수한 음질이 구현될 때 음악을 들으며 얻는 혜택은 증폭되며, 이것이 소니의 오디오 제품 부문 치프 아트 디렉터 Tomoaki Takuma가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가 음악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의 라이프스타일 한 켠에 자리를 잡아야 한다고 생각하는 이유입니다. 치프 아트 디렉터로서 그의 임무는 디자인과 오디오 엔지니어 팀이 효과적으로 협업해 기술과 디자인이 조화를 이루는 제품을 생산하고, 이를 통해 소비자가 가능한 한 최상의 음악 경험을 즐기도록 하는 것입니다.

Takuma가 음악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의 갈증을 해소해 주기 위해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 장비를 디자인하는 방법을 여기에서 자세히 소개합니다.

전체를 아우르는 큰 그림

2001년 처음 소니의 일원이 된 Takuma는 2010년 드디어 오디오 부문에 합류했습니다. 현재 오디오 부문의 치프 아트 디렉터인 그는 소니 헤드폰, 이어폰 및 기타 오디오 제품의 기술과 디자인을 감독합니다.

Takuma는 모든 소니 제품 이면에 숨어 있는 영감을 찾는 일을 담당합니다. 그는 각각의 제품이 목표로 삼는 구체적인 고객층을 잘 알고 있으며 그들의 라이프스타일 속으로 들어가 그들이 가장 많이 듣는 음악이 무엇인지 파악합니다.

“제품 매니저와 오디오 엔지니어는 제품 자체에 집중합니다.”라며 Takuma는 말문을 열었습니다. “하지만 디자이너는 더 큰 그림을 볼 줄 알아야 하며 소비자가 그들의 일상생활에서 어떻게 소니 오디오 제품을 사용할지 생각해야 합니다.”

기술과 디자인의 조화

기술에 과도하게 집중하면 때로는 제품이 사용자 친화성에서 멀어질 수 있습니다. 그래서 Takuma는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디자인합니다.

Takuma의 철학은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는 우리를 행복하게 만들 수 있어야 한다. 음악을 듣는 사람은 우수한 음질로 좋아하는 음악을 듣는 경험에 완벽하게 몰입할 수 있어야 한다.”입니다.

그리고 디자인적 관점에서 볼 때 Takuma에게 중요한 것은 세심함입니다. 작고 작은 디테일이 차이를 만들어 새로운 세상을 창조합니다. 비록 소비자는 알아채지 못할지라도 디테일이 바로 음악에 색상과 질감을 입힙니다.

음악 감상의 미래

소니는 오디오 기술 개발에 헌신하며 사운드 만큼 디자인 또한 우수한 제품을 창조하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Takuma가 맨 처음 h.ear on 헤드폰을 디자인하기 시작할 때, 그는 헤드폰이 최대한 스타일리시하고 현대적인 감각을 살릴 수 있도록 연구했습니다. Takuma는 EDM 공연장으로 달려가 헤드폰 디자인에 도입할 수 있는 색상과 디테일에 대한 감각을 얻기 위해 공연에 몰입했습니다.

Takuma 덕분에 소니의 모든 오디오 제품은 기술적 측면에서 사용자 친화적이면서도 미학적 측면에서도 뛰어납니다.

뮤직 앤 라이프: 음악을 사랑하는 청취자들을 위한 트렌드 및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