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 Master

엔지니어 인터뷰

소니 엔지니어가 기술 혁신과 최고의 광학 설계로 탄생한 G Master 렌즈 컨셉에 대해 논의합니다.

G Master에 숨겨진 비전

미래의 카메라에 대한 분명한 비전을 담아낸 새로운 브랜드, G Master가 고해상도와 보케의 궁극적 표현을 추구합니다 

제품 계획

Akira Shiraishi

Akira Shiraishi

Shiraishi:

2013년 α7 시리즈를 출시했을 당시에는 소형, 고성능의 컨셉을 기준으로 F4 줌 렌즈와 상대적으로 작은 단렌즈 를 선두로 하는 라인업을 구축했습니다. 이때 F2.8 줌 렌즈와 F1.4 단렌즈를 요구하는 많은 고객의 의견이 있었습니다.

카메라 바디는 3640만 픽셀 해상도 α7R에서 더욱 발전되어 α7R II에서는 약 4240만 픽셀과 5축 손떨림 보정 기능을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이미지 센서 기술은 계속해서 발전을 이루고 있으며 고해상도는 보편적 가치가 되어 중요성이 더욱 커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렌즈 보케도 또 하나의 보편적 가치로서, 두 가치에 대한 수요는 계속해서 존재할 것입니다. 이에 따라 우리는 대형 조리개의 F2.8 줌 및 F1.4 단렌즈를 개발하고 고해상도와 보케를 효과적으로 결합하는 데 주력한 새로운 브랜드를 출시했습니다.

소니는 이미지 센서의 미래를 알고 있기 때문에 이 렌즈로 끊임없이 발전하는 카메라 성능에 지속적으로 대응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G master 브랜드에서 개발한 세 가지 제품은 모든 초점 길이에서 단렌즈급 해상도 성능을 타게팅한 FE 24–70mm F2.8 GM 표준 줌 렌즈, 가장 또렷한 초점의 배경에서 보케 렌더링에 주력한 FE 85mm F1.4 GM 인물 렌즈, 망원단에서 강력한 해상도로 캡처하고 인물 사진에서 보케 효과에 주력한 FE 70–200mm F2.8 GM OSS 망원 렌즈입니다.

이들 렌즈에는 새로 개발된 XA(eXtreme Aspherical) 렌즈 요소를 포함한 다양한 혁신 기술이 채택되어 있습니다. 소니는 이미지 센서의 선도적 제조업체로서 이미지 센서의 발전 방향에 대한 분명한 비전을 가지고 있습니다. G Master 시리즈가 해야 할 일은 이러한 발전 과정을 예상하고 미래에 대응할 수 있는 렌즈를 제공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G Master 렌즈

뛰어난 비구면 렌즈

Masanori Kishi

이러한 핵심 요소가 없었다면 G Master는 개발될 수 없었을 것입니다

렌즈 기계 설계부 총괄 책임자

Masanori Kishi

Kishi:

우리는 G Master를 개발하면서 표면 정밀도가 0.01미크론인 XA(eXtreme Aspherical) 렌즈 요소를 채용했습니다. 비구면 렌즈는 제조가 매우 어렵기 때문에 표면 정밀도를 얼마나 높일 수 있는가가 가장 큰 과제였습니다.

실제로 이 기술을 개발할 당시, 일본 아이치 현에 위치한 소니 글로벌 제조 및 운영 회사 소유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엔지니어들과 협력을 했으며, 이들은 모든 제조 프로세스를 처음부터 다시 검토한 끝에 새로운 공정을 소개했습니다.

저는 우리가 최종적으로 만들어 낸 XA 렌즈가 세계 최고 품질이라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이렇게 완벽한 수준을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소니 고유의 독점 기술을 사용하면서 개발 과정에서 생산 설비와 긴밀히 협력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기존 렌즈 표면 정밀도
기존 렌즈 표면 정밀도
XA 렌즈 표면 정확도
XA 렌즈 표면 정밀도(0.01미크론)
XA(eXtreme Aspherical) 렌즈

XA(eXtreme Aspherical) 렌즈가 다른 렌즈 요소의 성능을 극대화하여 고해상도와 자연스러운 보케를 구현합니다

일반적으로 렌즈 설계 시에는 모든 렌즈 요소에 동일한 효과와 감도를 구현하지 않고 각 렌즈 요소에 역할을 할당하여 설계를 최적으로 조정합니다. 마찬가지로 G Master의 경우 높은 표면 정밀도의 XA 렌즈 요소가 있었기 때문에 감도, 수차 보정과 같은 기능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그 결과 전체적으로 훨씬 뛰어난 고해상도 렌즈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G Master가 이미지 중심부터 모서리까지 높은 해상도와 매우 자연스러운 보케를 달성할 수 있게 된 것은 매우 높은 0.01미크론 표면 정밀도의 XA 렌즈 요소를 만들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XA 렌즈 요소가 개발되지 않았다면 G Master도 탄생할 수 없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고해상도와 보케, 드디어 함께 구현하다

MTF 베이스라인으로 밀리미터당 50 라인-페어의 주파수와 충돌 요소를 더욱 효과적으로 결합

Masanori Kishi

Kishi:

고해상도와 아름다운 보케는 본질적으로 동시에 구현할 수 없기 때문에 이 두 가지를 최고의 형태로 제공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우리는 해상도와 관련하여 설계 베이스라인으로 지금까지 가장 까다로운 기준인 밀리미터당 50 라인-페어의 공간 주파수를 제공하는 MTF1를 채택했습니다.

공간 주파수가 높다는 것은 렌즈가 콘트라스트의 미묘한 변화까지 효과적으로 재현할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우리는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설계 단계에서 색수차, 코마 수차 등의 여러 광학적 수차를 완전히 제거했습니다. 특히 이미지 모서리에서 다양한 수차 제거 시뮬레이션을 반복하며 최종 광학 설계를 완성할 때까지 비트 단위로 수차를 제거해 나갔습니다.

물론, 촬영하려는 피사체에 따라 저주파수 구성 요소도 많이 있기 때문에 단순히 높은 공간 주파수를 달성한다고 해서 좋은 렌즈라는 것을 보장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최종 목표는 보기에 멋진 사진이 되어야 하므로 중요한 것은 낮은 주파수부터 높은 주파수까지 적절한 균형을 이루는 설계를 달성하는 것입니다.

렌즈 설계 단계에서는 해상도를 높임에 따라 계속해서 보케를 점검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 보케 시뮬레이션을 사용하여 MTF 성능 향상이 보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지 않는지 확인했습니다.

그렇지만 렌즈 보케는 매우 복잡한 주제인데다 다양한 유형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전면과 후면, 근접 거리, 원거리 등이죠. 보케 유형은 초점 길이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므로 시뮬레이션으로 판단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따라서 소니의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로 보케 시뮬레이션을 기술적으로 통합해야 했습니다. 우리는 이러한 방식으로 고객이 아름답다고 생각할 만한 보케 효과를 끊임없이 찾고 있습니다.

보케 시뮬레이션 이미지

보케 시뮬레이션 이미지

11-blade circular aperture

Shiraishi:

Within optical design, there are several elements that have an impact on bokeh, but it's difficult to eliminate them completely at the optical design stage. There are bound to be individual differences in the final product, so G Master series lenses are checked one-by-one during the manufacturing process and adjusted to ensure that they produce ideal bokeh before shipment. 

To perform these adjustments, you need to do things such as build new adjustment equipment and include an adjustment mechanism in the lens itself. The mechanisms to implement this processing step are required ahead of time. However, by adjusting the bokeh like that, we can deliver top-notch lenses to our customers, and I think this kind of attitude and spirit is an important part of the G Master mentality.    

The FE 85mm F1.4 GM and FE 70–200mm F2.8 GM OSS uses an 11-blade circular aperture for the first time in an α lens. The development of the current 11-blade aperture was inspired by the need to keep the bokeh shapes circular to the greatest extent possible at large-aperture settings. A further benefit of increasing the number of blades is that it allows a more compact design for aperture units with very large aperture diameters.

이상적인 보케 효과를 구현하기 위해 제조 공정에서 렌즈를 하나하나 조정합니다.

11날 조리개를 사용한 보케 효과

11날 조리개를 사용한 보케 효과

7날 조리개를 사용한 보케 효과

7날 조리개를 사용한 보케 효과

혁신적인 드라이브 메커니즘

광학 설계로 해상도와 보케를 최적화한 다음 소니의 액추에이터 기술로 테스트했습니다. 

링 드라이브 SSM 및 리니어 모터

Kishi:

고해상도와 보케를 결합하여 적절한 균형과 최고 수준의 성능을 달성한다고 하더라도 초점 정확도는 떨어질 수밖에 없기 때문에 최고의 정확도가 요구됩니다. 우리는 렌즈 성능을 최대한 활용한다는 목표에 따라 광학 설계자들이 렌즈 성능을 최대한 높이기 위해 노력할 때 소니의 독점 기술로 개발한 소니의 혁신적 액추에이터와 각 렌즈의 광학 특성에 최적화된 메커니즘을 결합하여 G Master에서 탁월한 초점 성능을 구현했습니다.

FE 70–200mm F2.8 GM OSS는 일반적으로 한 피스인 초점 그룹을 두 개의 개별 그룹으로 나누어 무게를 분산함으로써 초점 렌즈의 무게가 주는 영향을 줄였습니다. 뿐만 아니라 초점 그룹을 독립적 액추에이터와 결합해 독립적으로 제어함으로써 렌즈가 스틸 이미지뿐만 아니라 동영상에서도 더 부드러운 초점을 달성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한 초점 그룹을 두 개로 나눌 경우 모든 피사체 거리에서 다양한 수차를 효과적으로 보정할 수 있는 유동적 구조가 구현됩니다. 완벽한 독립적 제어가 가능한 유동 구조에서는 기존 유동 구조와 달리 각 렌즈 요소를 이상적 위치로 하나씩 조정할 수 있어 렌즈 고유의 성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습니다.

1. 링 드라이브 SSM     2. 리니어 모터

혁신적 액추에이터 기술로 완전히 다른 촬영 스타일 지원

또한 FE 85mm F1.4 GM과 FE 70–200mm F2.8 GM OSS에는 차세대 링 드라이브 SSM 모터 시스템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이는 미러리스 렌즈 교환식 카메라에서 콘트라스트 AF를 위해 A-마운트 렌즈에 사용되는 기술입니다. 미러리스 렌즈 교환식 카메라에서도 콘트라스트 AF를 사용하기 때문에 초점을 맞출 때 작은 왕복 드라이브를 사용하므로 부드러운 회전을 필요로 합니다.

링 드라이브 SSM은 최초로 볼 베어링과 결합하여 더 부드러운 회전을 구현했습니다. 또한 FE 85mm F1.4 GM에는 초점 렌즈를 직접 감지 및 제어하는 2개의 위치 센서가 있습니다. 탁월한 링 드라이브 SSM, 이중 위치 감지 센서, 고급 드라이브 알고리즘이 1미크론 수준에서 렌즈 위치를 제어할 수 있어 고정밀 AF를 구현합니다.

링 드라이브 SSM 모터 시스템
Masanori Kishi

Kishi:

저는 사람들이 FE 85mm F1.4 GM과 α7시리즈로 피사체의 눈에 초점을 맞추는 "Eye AF(자동 초점)" 기능을 사용해 봤으면 좋겠습니다. 한 번 사용해 보면 이 렌즈의 높은 초점 정확도를 확실히 알 수 있기 때문입니다. 기존 85mm F1.4 렌즈는 피사계 심도가 좁기 때문에 AF로 눈에 완전히 초점을 맞추기 어려운 경우가 있었습니다.

많은 전문가들이 85mm F1.4 렌즈에서 정밀 초점을 맞추려면 보통 수동 초점을 사용하기 때문에, AF로도 비슷한 수준의 정확도를 더욱 쉽게 달성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은 높이 평가할 만합니다. 85mm F1.4는 피사계 심도가 얕은 렌즈인 것이 사실이지만, 전문가들이 자신의 의도에 따라 동공뿐만 아니라 눈꺼풀, 속눈썹 양 끝, 동공 표면 또는 반사에 초점을 맞출 수 있는 높은 초점 정확도를 갖춘 렌즈입니다.

우리는 혁신적인 액추에이터 기술을 렌즈에 탑재하여 이러한 수준의 정확도를 달성할 수 있었습니다. 이전에는 사진가들이 정밀 초점에 집중해야 했지만 이제 시야각을 자유롭게 바꾸고 피사체가 움직이도록 하면서 동공에 초점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촬영 스타일이 완전히 달라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Akira Shiraishi

Akira Shiraishi의 메시지

저는 FE 85 mm F1.4 GM을 특히 더 좋아합니다. 10년 전 85mm F1.4 A-마운트 렌즈에 대해 인터뷰를 했을 때에도 α 렌즈 중에서 특히 고급 사양의 85mm F1.4를 상징적인 렌즈로 소개한 적이 있습니다. 이 렌즈는 α 브랜드를 대표할 수 있을 만큼 뛰어난 제품입니다.

새로운 85mm F1.4를 만들 당시에는 이전 모델을 모두 능가하는 최고의 렌즈를 만들고 싶었고, 이를 결국 달성해 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F4 시리즈에 대한 고객 피드백을 참고하면서 G Master 시리즈의 다른 두 모델, E 24-70mm F2.8 GM과 FE 70-200mm F2.8 GM OSS의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었습니다. 현재 F4 시리즈를 사용 중인 고객이라면 새로운 F2.8 모델을 사용해 보시기를 권해 드리고 싶습니다.

Masanori Kishi의 메시지

새로운 G Master 브랜드에서 3가지의 뛰어난 렌즈를 동시에 출시하기까지, 모든 개발자들은 전체 성능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정밀 조작 기능을 각 렌즈에 최대한 많이 탑재함으로써 끊임없이 기준을 높여 왔습니다. α7 시리즈를 출시한 이후 수많은 전문 사용자들의 소중한 의견과 정보에 항상 귀 기울여 왔습니다.

우리는 이러한 사용자 의견에 따라 조작성, 성능, 기타 기능 측면의 모든 디테일을 완성하여 제품을 시장에 선보이게 되었습니다. 자신 있게 추천할 수 있는 렌즈를 만들었기 때문에 다른 사람들이 실제로 이러한 렌즈를 사용하며 즐겁게 촬영하고 있는 모습을 보면 정말 보람찰 것 같습니다. 사람들이 G Master 시리즈가 제공하는 고해상도 기능과 아름다운 보케의 탁월한 결합을 충분히 즐길 수 있기를 바랍니다.

Masanori Kishi

미래의 기술을 담은 소니 렌즈

향후 몇 년 동안 가장 진보된 기술의 카메라 바디와 함께 궁극의 성능을 제공할 렌즈입니다. 선명한 고해상도와 놀라운 보케 효과를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