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헤드폰의 역사

헤드폰의 진화로 오디오 산업이 어디까지 발전했는지 보여줍니다.

1958년, 개인이 음악을 듣는 방식이 완전히 새롭게 변화되었습니다. 개인용 헤드폰이 등장했고 Radio Corporation of America의 첫 스테레오 LP가 출시되었습니다. 헤드폰이 음악을 듣는 방식에 혁신을 가져왔음은 당연합니다. 그렇다면 지난 50여 년 간 헤드폰은 어디까지 발전했을까요?

소니는 음질과 오디오 엔지니어링 기술의 한계 극복에 대한 열정을 바탕으로 음악 애호가와 마니아들이 갈망하는 최고의 청취 환경을 제공하고자 설립되었습니다. 소니 헤드폰이 수십 년 동안 어떻게 발전해 왔는지를 보면 이러한 근본적인 신념이 드러납니다.

MDR-3 Walkman® 헤드폰부터 최신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 기술에 이르는 일련의 업적은 소니가 거둔 성공 중 일부에 불과합니다.

1979 — 최초의 Walkman®용 헤드폰

MDR-3: 컴팩트한 크기와 가벼운 디자인

헤드폰은 작고 가벼워야 한다는 생각에서 출발한 이 제품은 최초의 “Walkman®”(모델 TPS-L2)의 액세서리로 별도 판매되었습니다. “H-AIR” 시리즈 첫 모델을 제작하는 데 있어 디자이너들은 언제 어디서나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헤드폰을 만들고자 했습니다. 이들은 이동 중 음악 청취에 대한 사고방식을 전환하는 데 일조했습니다.

1995 — 최초의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MDR-NC10: 여행을 고려한 설계

소니의 첫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MDR-NC10에서는 외부 소음이 70%까지 감소되었습니다. 노이즈 캔슬링 회로는 내장 마이크로 외부 사운드를 감지하여 헤드폰에 이와 동일한 강도의 반대 취소 신호를 전송합니다. 잠시 외부 사운드를 들어야 할 경우 Hot Line Switch를 누르면 외부 사운드가 허용됩니다.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이 원치 않는 소음을 차단해 줄 뿐만 아니라 사용자 귀에 편안하게 꼭 맞는 Fontopia 디자인 덕분에 여행, 업무, 야외에서 사용하기에 적합합니다.

2011 — 최초의 3-D 서라운드 헤드폰

MDR-DS7500: 영화관 급 음향 재현

3-D 영화와 동조하여 풍부한 개별 사운드를 제공하도록 설계된 MDR-DS7500은 새로 추가된 수직 방향의 3-D 음장을 재현하는 업계 최초*의 디지털 서라운드 헤드폰 시스템입니다.

이 헤드폰은 시네마 모드 외에 2개의 추가 모드(보이스 모드 및 게임 모드)를 갖춰 보컬 및 게임 재현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18시간 연속 재생을 지원하는 시장에서 가장 진보적인 무선 헤드폰 중 하나라 할 수 있습니다.

소니는 최신 오디오 기술 개발에 여전히 적극적입니다. 지금도 헤드폰 분야 최초로 최대 100kHz의 고주파수 음향을 재현하는MDR-Z7 헤드폰 등, 다양한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 제품으로 사운드 혁명을 이끌고 있습니다.

* 소비자용 디지털 서라운드 헤드폰 시스템(2011년 8월, 소니 조사)

뮤직 앤 라이프: 음악을 사랑하는 청취자들을 위한 트렌드 및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