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과 성격

음악 취향으로 자기 성격 알아보기

“You are what you eat(무엇을 먹는가가 당신을 만든다)”이라는 말은 모두 들어봤을 것입니다. 그런데 음악 취향도 자신의 성격이 반영된다고 합니다. North of Heriot-Watt University 교수, Adrian은 이 같은 이론을 탐구하기로 결심하고는 음악 취향과 성격 유형의 관계에 대한 연구를 실시했습니다.

음악 취향과 성격에 상관성이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세계 각지의 36,000명에게 104개의 음악 스타일을 평가하고 성격에 관련된 질문에 답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헤비메탈 음악 마니아는 주로 차분하며 타인과 함께 있는 것을 편하게 생각하는 반면 클래식 음악 마니아는 수줍음이 많고 내성적이며 팝 및 컨트리 음악 마니아에게는 전념하고 열심히 일하는 특성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아래에서 음악 취향과 성격의 상관 관계를 파헤칩니다.

음악 취향으로 알아보는 자기 성격:

블루스: 자존감이 높고 창의적이고 외향적이고 온화하며 태평한 성격

재즈: 자존감이 높고 창의적이고 외향적이며 태평한 성격

클래식: 자존감이 높고 창의적이고 내성적이며 태평한 성격

랩: 자존감이 높고 외향적인 성격

오페라: 자존감이 높고 창의력이 뛰어나며 온화한 성격

컨트리 및 웨스턴: 열심히 일하고 외향적인 성격

레게: 자존감이 높고 창의적이고 외향적이고 온화하며 태평한 성격

댄스: 창의적이고 외향적이며 활기찬 성격

인디: 창의적이고 느긋하며 활기찬 성격

발리우드: 창의적이고 외향적인 성격

록/헤비메탈: 창의적이고 완화하며 태평한 성격

차트 팝: 자존감이 높고 열심히 일하고 외향적이며 온화한 성격

소울: 자존감이 높고 창의적이고 외향적이고 온화하며 태평한 성격

물론 음악 취향은 시간이 지나면서 달라질 수도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합니다. 실제로 최근 연구에 따르면 나이가 들수록 삶의 경험에 따라 선택하는 음악이 바뀔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이는 자신의 생각과 감정을 반영하는 음악에 끌리기 때문입니다.

학자들은 십대 때 자신의 개성을 찾기 때문에 청소년기에 록/헤비메탈 장르를 선호하는 경향이 두드러진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하지만 성인기에 접어들어 독립을 경험하면서 댄스/일렉트로닉, R&B 등의 현대 음악으로 취향이 바뀝니다. 중년이 되면 클래식, 재즈, 컨트리와 같이 마음이 느긋해지는 감정적인 음악을 선호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긴 근무 시간을 음악과 함께 보내건, 더 오래 달리기 위해 음악을 들으며 운동하건, 선호 장르에 관계 없이 모든 음악 마니아에게는 일상 생활에서 음악이 차지하는 역할이 크다는 사실을 인정한다는 공통점이 있습니다.

좋아하는 곡을 온전히 감상하려면 최고의 음질로 듣는 수 밖에 없습니다. 아직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를 경험하지 못했다면 NWZ-A 시리즈 Walkman®으로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의 세계에 입문하세요. 스튜디오급의 하이 레졸루션 음악을 재생할 수 있으며, 기존 음악 라이브러리의 음질도 개선됩니다.